헤드라인▽
안양시 2023년도 주민참여예산 140건 제안받아
- 6개 분과 배분 심의 진행하기로. 6일 주민참여예산위 총회 열어
- 최대호 시장, 꼼꼼히 심사해 지역주민들 행복한 삶 안겨줘야...!
작성 : 2022년 07월 07일(목) 13:03 가+가-

사진=주민참여예산총회(22. 7. 6. 수)

[신동아방송=표상종 기자]안양시는 2023년도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총 140건을 접수했다고 7일 밝혔다.

주민참여예산제는 주민들이 지역에 필요할 걸로 판단되는 사업을 직접 제안, 민관이 심의하는 방식이다. 소소하지만 지역을 위하고 지역주민들 생활에 부응할 수 있는 제도다.

시는 지난 6일 청사 대회의실에서 내년도 주민참여예산 140건에 대한 주민참여예산위원회(이하 주민참여예산위) 총회를 열어, 각 분과 별 배부로 심의를 예고했다.

일반시민과 전문가 및 교수 등 80명으로 구성된 주민참여예산위는 일반행정, 기획경제, 복지문화, 보건환경, 도시상하수도, 건설교통 등 6개 분과를 이룬다.

제안된 주민참여예산 사업의 조정과 심의 및 주민 의견 수렴이 주 임무다.

140건의 제안을 배부받아 주민참여예산위는 분과별 해당 사업의 현장을 찾아 살피고 시 해당 부서와 논의하는 2차 검토를 9월까지 마칠 계획이다. 이를 통해 10월 중순까지 2차 총회를 거쳐 최종 주민참여예산안을 확정 시의회에 제출하게 된다.

시는 지난해 총 85건 44억5천만 원의 주민참여예산을 편성해 올해 추진하고 있다.

이날 총회에 참석한 최대호 안양시장은 주민참여예산에 대한 의의와 제도적 장치 마련하기까지 시의 노력을 설명하고, 꼼꼼히 심사해 지역에 도움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부탁했다.

총회에서는 또‘함께하는 시민행동 좋은 예산센터’사무국장인 최승우 강사로부터 심의 방법과 제안사업 현장 모니터링 평가 등을 전달하는 워크숍이 마련됐다.
박대영기자 기사 더보기

dypark@sdatv.co.kr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