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서양화가 손미량' 기획 초대전에서 친언니인 성악가 ”손순남“의 노래 선물이 있을 예정
12월 9일부터 1월 23일 오픈 오후 4시 청주 쉐마미술관에서 열린다,
작성 : 2021년 12월 04일(토) 14:55 가+가-

SON MIRYANG 손미량 \\

[신동아방송=신경식 기자] ”서양화가 손미량“ 기획 초대전이 12월 9일부터 1월 23일 오픈 오후 4시 쉐마미술관(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내수동 241)에서 열린다,

지난 갤러리쿱에서의 누드 특별전, 화랑 예술제, 마니프 구상 대제전에 이은 네거 티브 작품의 네 번째 발표이다,

SON MIRYANG 손미량 "REVERSE - 마음을 움직이는 순간" 초대전 리플렛JPG

이번 기획 초대전은 Reverse(반전) - 마음을 움직이다.

네거티브로 표현한 인간의 심상인데 주요 작품은 화가의 방 , 화가들의 전시 오프닝 , 택배 도착 확인 등이다.

서양화가 SON MIRYANG 손미량 전시회JPG

”서양화가 손미량“은 홍익대학교미술대학원, 동아대학교 예술대학 서양화과를 졸업하고 일본 일전 9회 입선 일전 회원, 하쿠지츠 회원, 한국인물 작가 회 회원으로도 활동중이며 손미량아뜨리에 대표이다.

손작가는 일본에서의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주로 인간의 심상을 주제로 표현해 왔는데 예술가의 초상, 가족앨범시리즈 등을 통해 인간의 본질과 추억에 관한 작품을 인물화를 통해 표현해왔다.

서양화가 SON MIRYANG 손미량 전시회JPG

이번 전시에 선보일 Reverse는 반전이라는 의미로 풀어 본 네거티브의 세계이다.

색과 명암의 반전이면서 회색의 항연인 네거티브 색채로 작가가 이야기하고 싶은 것은 역시나 인간의 심상이다.

어떤 상황에는 언제나  그 이면이 있다. 보여주려고의도하지 않아도 보이는 것에 작가는 마음을 쏟고있다.

SON MIRYANG 손미량 "REVERSE - 마음을 움직이는 순간" 초대전

손미량 작가 기획 초대전에서 친언니인 성악가 ”손순남“의 노래 선물이 있을 예정이다.

그림과 음악이 만나는 특별한 자매의 무대가 다음 달 9일 오후 4시 충북 청주시 쉐마미술관에서 열리는 서양화가 '손미량 개인전' 오프닝에서 그 특별한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신경식기자 기사 더보기

idskskorea@daum.net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