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서울시, 추석 특별교통대책 발표… 이동 자제 권고
작성 : 2021년 09월 17일(금) 16:17 가+가-
[신동아방송뉴스=배지윤 기자] 서울시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시민들이 안전한 추석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특별교통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오는 18일부터 5일 동안의 추석 연휴 기간 서울 시내 유동인구 감소 등을 감안해 대중교통을 일부 감축해 운행합니다.

코로나19 발생 이전 명절 연휴에 시행했던 대중교통 막차 시간 연장과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노선 증회 운행을 이번 연휴에는 실시하지 않을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연휴 기간 이동이 불가피한 이용객을 위해 심야버스와 심야 택시를 정상적으로 운행하며, 심야 택시 승차거부는 특별 단속을 시행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백 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거리두기 4단계 지속으로 이동자제가 권고되는 만큼, 시민들께서도 이동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 수칙을 적극 실천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배지윤기자 기사 더보기

ychoe5@naver.com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